skip to Main Content
플러스로 모바일상담전화   플러스로 사무실상담전화   플러스로 상담메일보내기   플러스로 카카오톡 상담   플러스로 네이버톡톡 상담
신문기사 이미지

전국 전월세전환율 6.4%… 5개월째 제자리걸음

하락세를 보이던 전국 주택 전월세전환율이 5개월째 제자리걸음이다.

2일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주택종합 전월세전환율 자료에 따르면 지난 4월 전국 전월세전환율은 6.4%를 기록했다.

입주물량이 증가하며 월세 하락세를 보이지만 반전세는 상승하면서 지난 4월 전월세전환율은 5개월째 제자리걸음인 것으로 분석된다.

유형별 전월세전환율은 아파트 4.6%, 연립·다세대 6.6%로 전월과 같다. 단독주택은 전월보다 0.1%포인트 하락한 8.2%다.

지역별로는 수도권에서 5.9%, 지방에선 7.7%로 집계됐다.

시도별 주택종합 전월세전환율은 세종이 4.9%로 최저, 경북이 9.5%로 최고다. 광주(6.8%→7.0%)와 제주(5.8%→5.9%) 등은 전월대비 상승했다. 충남(8.1%→7.9%)과 전남(7.5%→7.4%) 등은 전월대비 떨어졌다.

아파트 규모별로는 소형이 5.1%, 중소형이 4.2%, 중대형이 4.3%으로 크기가 작을수록 낮았다.

연립·다세대 전월세전환율은 서울이 5.1%로 최저, 전북이 10.6%으로 최고로 나타났다. 대전(8.6%→9.4%), 충북(10.0%→10.6%) 등은 전월대비 오른 반면 세종(9.0%→8.8%), 서울(5.2%→5.1%) 등은 하락했다.

단독주택은 서울이 6.9%로 최저, 경북은 11.6%으로 최고치를 나타냈다. 이밖에 제주(6.8%→7.3%)와 부산(8.3%→8.5%) 등은 전월대비 상승, 인천(10.0%→9.7%)과 세종(10.1%→9.8%) 등은 떨어졌다.

한편 전월세전환율은 전세금을 월세로 전환할 때 적용하는 비율로 이 비율이 높으면 상대적으로 전세보다 월세 부담이 크다는 의미다.

기자 : 김창성 solrali@mt.co.kr

출처 : 돈이 보이는 스페셜 뉴스 MoneyS

관련기사 자세히보기 : 전국 전월세전환율 6.4%… 5개월째 제자리걸음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

error: Content is protected !!
Back To Top